올해의 한국영화중에 유일한 천만영화. 정체불명의 바이러스가 전국으로 확산되고 대한민국 긴급재난경보령이 선포된 가운데 열차에 몸을 실은 사람들은 단 하나의 안전한 도시 […]